HOME > 프로그램 > 김소영의 음악으로의 초대
프로그램홈
프로그램소개
공지사항
선곡 목록
청취자 게시판
참여 방법
상품 내용 및 관련사항


제목 : 아침을 여는
작성자 : 허남준(skawns12)   등록일 : 2015-03-14 오후 11:31:48
 


여행을 하다보면
참 아름다운 곳을 많이 보게 됩니다.

그러면 그곳에 살고 싶은
생각을 가질 때가 많습니다.

첨부이미지

정말로 그곳이
내가 사는 곳보다 좋을 수도 있지만

어쩌면 내가 그곳에 살고
있지 않기 때문에 낯선 정경이어서

더욱 아름답고 살기 좋은
곳으로 보일 수도 있습니다.

사람의 욕구는 한이 없습니다.
뭔가를 이루고 나면
또 다른 뭔가를 이루고 싶어집니다.

이 끝없는 욕구가 때로는
분란을 일으키고
전쟁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첨부이미지

어느 날 위대한 황제 알렉산더
막사에서 한없이 울더랍니다.

부하들이 그 이유를 물었더니
그는 이렇게 대답했답니다.

첨부이미지

" 이제 더는 정복할 땅이
없어서 우는 것이다."

매일 물을 마셔도 또
다시 목이 마릅니다.

그런것 처럼 우리의 삶도
욕구와 욕구의 연속인가 봅니다.

욕구가 욕구로만 이어지면
우리는 행복할 날이 없습니다.

첨부이미지

내가 얼마나 많이 가지고 있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내가 어느 곳에 살고 있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똑 같은 상황이라도
내가 어떻게 보느냐가 중요합니다.

똑 같은 것을 보아도
달리 볼 수 있다면

내가 가진 것은 새로운 것이 되고,
내가 사는 곳도 새롭게 다가옵니다.

첨부이미지

마르센 프루트라는 이는
"진정한 발견은 새로운 땅을
발견하는 것이 아니라

새로운 눈으로 바라보는 데 있다."
라고 말했습니다.

한 세상을 살아가면서
늘 뭔가에 대한 욕구로 평생을

욕구불만으로 살 것이 아니라

첨부이미지
내 안에서 새로운 것을
발견할 수 있도록

나를 향한 새로운 시각과 세상을
전과 달리 볼 수 있는 삶을 살것이다

첨부이미지 

답글 프린트 목록
덧글등록 확인
lunamare *^^* 생각에 잠기게 만드는 글!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아리 아리 ~! 2015-03-16
시간을 만드는 사람이었으면 좋겠습니다 ^^
막는다 해도 난 가야만 해